삼성전자, 첫 5.23Gbps 다운로드 시연 > it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1. 한국의 진짜 권력은 검찰과 언론이다.
2. 교육, 의료 그리고 주거는 시장에 맡기면 안된다.
3. 중대 재해 기업 처벌법을 제정하라.

it

삼성전자, 첫 5.23Gbps 다운로드 시연

페이지 정보

작성자 최고관리자 댓글 0건 조회 297회 작성일 21-03-06 03:03

본문

삼성전자, 첫 5.23Gbps 다운로드 시연

ㆍ5G·LTE 기지국 동시 활용, 이중통신 기술로 업계 최고 속도 구현

삼성전자는 5세대(5G) 기지국과 LTE 기지국을 동시에 활용하는 이중통신 기술로 업계 최고 수준인 5.23Gbps(기가비피에스) 다운로드 속도 시연에 성공했다고 4일 밝혔다.

이번 시연은 경기 수원시 삼성 디지털시티에서 28GHz(기가헤르츠) 대역의 5G 통합형 기지국과 1.9·2.1GHz 대역의 4G LTE 기지국, ‘갤럭시 S20 플러스’ 스마트폰 등 상용 제품을 활용해 이루어졌다. 삼성전자는 지난해 28GHz 대역 5G 통합형 기지국과 2개의 시험 단말을 활용해 시연을 진행한 바 있다. 당시 하나의 단말에서 4.25Gbps 다운로드 속도를 기록한 데 이어 이번 시연에서 이보다 빠른 5.23Gbps 다운로드 속도를 기록한 것이다. 5.23Gbps는 4GB 용량의 풀 HD 영화 1편을 약 6초 만에 다운로드받을 수 있는 속도다.

삼성전자 측은 “전국에 구축된 LTE 기지국에 5G 초고주파 대역 기지국을 추가 설치하면 보다 빠르고 안정적인 초고속통신 서비스가 가능함을 재확인했다”며 “5G 서비스 초기 제한적인 커버리지 환경에서도 안정적으로 최상의 서비스를 즐길 수 있는 길이 열리게 됐다”고 설명했다.

삼성전자는 이동통신사업자가 이를 활용해 데이터 통신이 집중되는 서울 강남역이나 스포츠 경기장 등에 5G 초고주파 대역 기지국을 설치해 초고속통신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했다.



앞서 화웨이는 지난 3일 세계 최초로 실내 네트워크 환경에서 3Gbps 이상 속도의 4.9GHz 대역 5G 서비스에 성공했다고 밝힌 바 있다. 뒤이어 삼성전자가 업계 최고 다운로드 속도를 달성하며 초고속통신 분야 기술 장비 경쟁이 치열해지는 양상이다. 설지윤 삼성전자 네트워크사업부 에어(Air) 설계그룹 상무는 “이번 시연으로 업계 최고 속도 5G 기록 달성과 더불어 LTE와 5G의 기술적 장점, 인프라적 환경을 최대한 활용하는 이중통신 기술의 가능성을 다시 한번 확인했다”고 말했다.



원문보기:
http://biz.khan.co.kr/khan_art_view.html?artid=202103042151015&code=930201#csidxd01fe1216a87d2cbc112c9bd5896fea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회원로그인

접속자집계

오늘
633
어제
632
최대
1,426
전체
277,013

그누보드5
Copyright © 소유하신 도메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