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저는 가정폭력 피해자입니다" 황보승희 의원이 정치자금 수수, 불륜 의혹에 "전남편의 일방적 주장"이라며 피투성이 사진을 공개했다 > 정치포럼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뒤로가기 정치포럼

"저는 가정폭력 피해자입니다" 황보승희 의원이 정치자금 수수, 불륜 의혹에 "전남편의 일방적 주장&…

페이지 정보

작성자 최고관리자 작성일 23-06-16 04:08 조회 639 댓글 0

본문

황보승희 의원

출처 : 허프포스트코리아(https://www.huffingtonpost.kr)
"지금도 저와 아이들에게 직간접적 거짓말과 공갈, 협박으로 사적보복을 하고 있다."

국민의힘 황보승희 의원이 가정폭력 피해를 고백했다.

황보 의원은 15일 자신의 페이스북에 "3년을 참고 또 참았다"며 피를 흘리는 얼굴과 멍이 든 팔, 깨진 유리창에 피가 묻은 사진 등을 올렸다. 황보 의원은 "저는 가정폭력의 피해자다. 전남편은 둘째 딸이 태어난 지 몇 달 후부터 말싸움으로 시작해 식탁을 쓸어엎고, 제 목을 졸랐다. 국회의원이 되고 용기를 내 이혼하자고 했을 때부터 저와 제 부모님, 동생들에 대한 폭행과 폭언, 협박이 더 심해졌다"며 전남편의 폭행을 고발했다.


글에 의하면 전남편은 황보 의원의 친정어머니에까지 폭행을 이었다. 황보 의원은 "저를 때린 건 그래도 제 문제이니 참을 수 있었지만, 제 70살 되신 친정어머니에게 선풍기를 던지고 주먹으로 때려 온몸이 피멍들게 하고 친정집을 부쉈다"고 설명했다.

황보 의원은 지난해 지방선거를 앞두고 부산지역 구의원과 시의원들로부터 공천 대가로 금품을 수수했다는 의혹을 받고 수사중인 상태다.


더불어 조선일보에 의하면 황보 의원의 동거남 A씨는 2021년 국민의힘 입당 후 내년 총선 출마를 검토하고 있으며, 의원회관 출입증이 있는 의원실 보좌진을 대동해 여권 실세 및 핵심 당직 의원 사무실 등을 오간 것으로 알려졌다. 개인적인 용도로 관용차를 이용하고 의원실 운영비를 사용했다는 의혹 또한 제기된 가운데, A씨는 의혹을 전면 부인했다. 황보 의원의 전남편은 "2020년 총선 전부터 두 사람이 불륜 관계였다"며 불륜을 주장해온 것으로 알려졌다.

지난 2021년 합의이혼한 황보 의원은 이러한 의혹이 전남편의 괴롭힘에서 시작된 것이라고 주장했다. 이어지는 글에는 "(전남편이) 재산분할 등으로 본인이 챙길 걸 다 챙긴 후 5일만에 당에 저를 제보했다. 탈당하지 않으면 계속해서 괴롭힐거라고 협박했다"며 "전남편의 요구로 탈당을 하는건 있을 수 없는 일이라 받아들이지 않았더니 지금도 저와 아이들에게 직간접적 거짓말과 공갈, 협박으로 사적보복을 하고 있다"고 적혀 있었다.

황보 의원에 의하면 현재 진행되는 경찰 수사는 전남편의 일방적인 주장만을 토대로 진행되고 있다. 황보 의원은 "정치가 이런 것입니까? 보호돼야 할 사생활이 정쟁의 중심에서 무차별 까발려지고 거기에 그만둔 보좌진까지 가세하고 있다"라며 "전남편 뜻대로 안 되면 그 다음은 무엇일까 무섭다. 딸들이 무서워한다. 혹시 엄마를 해치면 어떻게 하냐고. 또 우리와 할머니를 해치면 어떻게 하냐고. 이 무한반복의 괴롭힘에서 제발 벗어날 수 있도록 도와달라"고 호소했다.

댓글목록 0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Copyright © 소유하신 도메인. All rights reserved.

사이트 정보

회사명 : 회사명 / 대표 : 대표자명
주소 : OO도 OO시 OO구 OO동 123-45
사업자 등록번호 : 123-45-67890
전화 : 02-123-4567 팩스 : 02-123-4568
통신판매업신고번호 : 제 OO구 - 123호
개인정보관리책임자 : 정보책임자명

PC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