낙원으로 가는 길 해질녘 북해, 암룸의 노르트도르프, 슐레스비히-홀슈타인 > 독일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독일

낙원으로 가는 길 해질녘 북해, 암룸의 노르트도르프, 슐레스비히-홀슈타인

작성일 23-09-21 05:33

페이지 정보

작성자최고관리자 조회 340회 댓글 0건

본문

노르트도르프는 시대를 초월한 아름다움을 간직한 작은 그림 같은 마을로 북해의 암룸 섬에서 가장 오래된 마을 중 하나입니다. 북해 연안의 숨막히는 자연 속에 자리 잡은 노르드도르프는 중요한 해양 유산으로 유명합니다. 박물관과 등대에서는 섬의 과거를 엿볼 수 있습니다. 관광객들은 또한 굴잡이와 고리거위와 같은 다양한 종의 새와 햇볕에 쬐는 식물, 할리그 라일락과 같은 식물이 서식하는 암룸 듄스 자연 보호 구역의 독특한 야생 동물을 탐험할 수 있습니다.

휴식을 취하고 바다와 그 비밀을 들을 수 있는 이상적인 장소입니다. 그러나 회사에 있는 것을 선호한다면 여기에서 자생적인 커뮤니티의 활기를 충분히 즐길 수 있습니다. 북부 프리지아 풍경의 숨막히는 풍경 속에서 노르드도르프는 전통과 현대가 조화롭게 어우러지는 곳으로 발전했습니다.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Copyright © 소유하신 도메인. All rights reserved.
PC 버전으로 보기